기사 메일전송
‘아이세이버’의 문진은 무엇이 다른가? ⑧ - 세계에서 가장 높은 한국의 ‘근시 유병률’ - 일선 안경사의 근시에 대한 이해는 필수
기사수정


▲ ㈜아이세이버안경체인 교육부 부장 서채연

고객의 눈 건강을 위해 체계적인 시스템으로 편안한 아이케어를 제공하는 것은 기본 중의 기본이다.

 

현재 우리나라 인구 중 가장 많은 굴절이상은 바로 근시이다. 우리 모두가 알고 있는 사실이지만 조금 더 넓은 시야로 근시에 대해 알아볼 필요가 있다.

 

우리나라는 청소년부터 40세 전후 시력 교정이 필요한 인구의 대부분이 근시지만, 이를 간단히 가까운 거리는 잘 보이지만 멀리 있는 물체는 잘 안 보이는 것으로 정의하기에는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다.

 

고객의 눈높이에서 고객의 아이케어에 집중할 수 있는 고객 맞춤형 컨설팅이 이루어진다면 고객 감동으로 이어질 수 있을 것이다.

 

 


전 세계 인구의 1/3이 근시인구

최근 교육부가 학생 건강검사 표본통계 분석결과를 발표하였다.

이 조사에 따르면 학생들의 시력 이상 비율은 학년이 올라갈수록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검진에서 전체 학생 중 나안시력이 0.7 이하로 안경을 착용하지 않으면 잘 보이지 않는 학생의 비율은 평균 약 54%로 조사되었다.

 

이중 중학교 1학년은 평균보다 약 12% 이상 높은 약 66%로 나타났으며, 고등학교 1학년의 경우는 평균보다 약 21% 이상 높은 약 75%로 조사되었다.

 

한국, 중국, 일본, 홍콩, 싱가포르 등을 포함한 동아시아 국가에서는 근시로 인한 시력 이상의 비율이 상당히 높게 차지하고 있다.

 

2016년 안과 분야의 모 국제학술지에 게재된 연구에 따르면, 전 세계 인구 75억명(2016년 기준) 중 약 19%14억명이 근시안인 것으로 조사됐으며, 2020년엔 전 세계 인구의 1/3에 해당하는 인구가 근시안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다수의 학자들이 더욱 우려스러워 하는 부분은 2050년까지 약 47억에 해당하는 인구(전 세계 인구의 약 50%)가 근시를 가지고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이 중 약 10억에 가까운 인구가 고도근시일 것이라고 발표했다.

 

우리나라의 근시 유병률은 전 세계에서도 주목할 정도로 높은 비율을 보이고 있으며, 한 연구에서 한국의 젊은 성인 남녀를 기준으로 조사한 결과에서 시력 이상자의 약 96%가 근시안인 것으로 나타났다.

 

 

10대 청소년의 근시 유병률은 80%

근시란 눈의 광학적 구성요소(각막, 수정체, 안축장의 길이)의 불일치로 발생한다.

 

각막의 만곡도 증가, 수정체 굴절력 증가 또는 안축장의 길이 증가로 인해 이미지가 망막 앞에 형성되면서 굴절이상(근시)이 나타나게 된다.

 

대한안과학회에 따르면, 10대 청소년의 근시 유병률은 80%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이중 고도근시는 12%를 훌쩍 넘는다고 발표하였다.

 

즉 전 연령대 대비 가장 높은 근시 유병률을 나타내고 있는 것이다. 학년이 올라갈수록 시력 이상 비율도 증가한다는 것은 다시 말해 나이가 많아지면서 근시 유병률도 증가한다고 해석할 수 있다.

 

 

정시화 과정은 3세부터 6세까지 지속

시력 발달 과정에는 크게 2가지 메커니즘으로 나눌 수 있다.

 

첫째, 유아기에는 정시화 또는 낮은 원시로 변화하는 과정이며, 둘째는 청소년기에는 근시가 발달하는 과정이다.

 

출생 시에 대부분의 신생아들은 원시안을 가지고 있지만 굴절이상의 정도는 다양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생후 6개월부터 24개월 사이에 수정체와 각막의 굴절력이 감소하고 안축장의 길이가 증가하면서 원시가 빠르게 감소하는 정시화(Emmetropization, 비정시를 예방하기 위해 광학계의 다양한 구성요소의 발달이 상호작용하는 과정)를 경험하게 된다.

 

러한 정시화 과정은 3세 이후부터는 서서히 진행되어 약 6세까지 지속된다. 6세 이후 시력 발달은 나라별로 다르게 조사되었다.

 

호주의 경우 유럽 백인들은 약도의 근시와 원시를 향한 정시화 과정이 지속되었으나, 동아시아 국가에서는 근시가 더욱 진행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덧붙이는 글]
서채연 부장 약력

●영국 아스톤대학교 검안학 전공
●동신대학교 이학석사•박사 과정
●前원광보건대학교 안경광학과 겸임교수
●現아이세이버체인본부 교육부장 및 서비스 경영컨설턴트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33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아이디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