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가짜 레이밴 사이트’ 주의보 발령 - 한국소비자원, 레이밴 사칭한 해외직구 사이트 주의 권고
기사수정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Ray-ban’ 선글라스 사칭하는 사기 사이트가 급증해 주의가 당부되고 있다.

 

지난 6월말 한국소비자원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6월초까지 소비자원에 접수된 레이밴 사칭 사이트와 관련한 소비자 상담이 86건이 집계된 것으로 나타났다.

 

레이밴 선글라스를 사칭한 사이트의 소비자 피해상담이 1~2월에 33건이 접수된 후 3월에는 6, 4월에 13, 5월에 27건으로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6월까지 접수된 소비자상담 86건을 살펴보면, 소비자들이 SNS 할인 광고를 통해 부도덕한 사이트를 접한 후 피해를 입은 사례가 많았고, 또한 사이트의 메인화면이 동일하거나 매우 유사하면서 다른 한편으로는 동일 사업자가 사이트의 개설 및 폐쇄를 반복하며 피해를 입히고 있는 실정이다.

 

소비자원의 한 관계자는 해외직구 등 사기 피해를 예방하려면 해외 유명 브랜드 제품의 공식 홈페이지 주소가 맞는지 확인하고 지나치게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판매하거나 사업자의 연락 정보가 공개되지 않은 사이트는 이용 후기를 검색해 피해 사례 유무를 확인하며 제품 구입 시 가급적 차지백 서비스(국제거래에서 소비자가 이미 승인된 거래의 취소를 요청할 수 있는 서비스)를 사용하고 피해가 원만히 해결되지 않는 경우 국제거래 소비자포털로 도움을 요청할 것등을 당부하며, 유명 브랜드는 믿을 수 있는 곳에서 구입할 것을 권고했다.

문의 043)880-5500

 

11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376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관련기사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