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근시 치료 ‘쿠보타 안경’ 시제품 완성 - 지난 6월부터 미국서 임상시험 - 눈 속에 인공 빛 투영→초점 교정하며 근시 치료
기사수정


▲ 근시를 치료하는 안경으로 화제가 된 ‘쿠보타 안경’의 시제품.

일본의 쿠보타제약 홀딩스가 지난 17일 근시를 억제하고 치료하는 안경형 디바이스 쿠보타 안경의 시제품을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올해 6월 미국에서 임상시험을 시작한 쿠보타 안경은 눈 속에 인공적인 빛을 투영하고 망막의 반응을 이용해 초점이 어긋나는 것을 교정함으로써 근시를 치료하는 장치다.

 

특히 이 장치는 독자 기술로 안축장(眼軸長; 눈의 깊이) 단축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쿠보타제약의 담당자는 앞으로는 눈 속에 빛을 투영하는 시간을 조정해 안축장에 미치는 영향을 검증하고, 이와 함께 제품 디자인 개선과 제조 판매 허가를 신청하기 위한 임상시험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43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