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추도사 // 우암 문윤서 주간님의 1주기를 맞으며…
  • 본지 허선 대표
  • 등록 2020-12-31 18:05:32

기사수정


영원한 안경사이시며 본지 주간이셨던 우암 문윤서 님[사진]께서 오는 16일로 작고하신지 1년이 되었습니다.

 

우암께서 떠나신지 어느덧 한 해를 맞으며 새삼 가슴이 저려오는 것은 우리 안경계를 우암님처럼 애태우고 아끼신 분이 또 있을까하는 생각 때문입니다.

 

우암께서는 우리나라에서 콘택트렌즈와 보청기에 관한한 국보급 전문인이시었으며, 특히나 한번 말문이 터지시면 동서양을 아우르는 해박한 지식은 물론 천문, 지리, 과학, 종교 등을 가리지 않는 박학다식함으로 안경계의 백과사전이시었습니다.

 

이 시대의 독서가요 장서가이시었던 것입니다.

 

특히 평생을 안경 업인들에게 낮은 곳에서 안경의 참사랑을 실천하신 님께서는 작고하시기 1년 전인 87세에도 해마다 부산안경사회 보수교육에 참가하시는 것은 물론 대구국제광학전, 안경사협회 정기총회를 빠짐없이 참석하시는 안경사랑의 실천가이시었습니다.

 

행사의 주최 측이 연세를 고려하여 초청을 하지 않아도 지팡이에 의지한 채 몸소 참가하시는 안경의 무한사랑을 보이신 것입니다.

 

193312, 김소월 시인의 산유화로 유명한 평북 정주에서 태어나시어 홀로 남하해 625 전쟁에 참전하여 국가유공자가 되시고, 이어 평생을 안경인으로 살아오신 님께서는 안경원 경영과 신문사 주간을 역임하시며 후학 지도를 하시는 틈틈이낚시 춘추에 명 수필가로 활동하시었습니다.

 

비록 지난해 16일 숙환으로 88세를 일기로 세상을 버리셨지만, 오늘도 불쑥 문 도깨비 왔다!”하시며 나타나실 것 같은 상상에 웃음을 지을 만큼 오늘은 님이 무척 보고 싶습니다.

 

부디 영면하시옵소서.

허선(본지 대표)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안경원 떠나는 젊은 안경사들… 대책은? 안경원에서 20~30대 젊은 안경사를 구인하기가 ‘하늘의 별따기’다.    수년 전부터 젊은 안경사 구인이 쉽지 않았지만 최근 구인 상황은 최악이다.      예전에 10일 안팎이면 구인했던 것과 달리 지금은 3~4개월이 지나도 문의전화 한 통이 없다.      안경사 면허취득자 5만의 풍부한 인적자원에도 젊은 안경사를...
  2. 진스, 스노우피크와 콜라보 일본의 안경 프랜차이즈 JINS와 오토캠핑 전문회사인 Snow Peak社가 콜라보레이션으로 선글라스를 출시했다.    지난 1일 첫 선을 보인 ‘JINS×Snow Peak’ 컬렉션의 라인업은 ▶플레이트를 착탈하는 것으로 안경과 선글라스로 활용할 수 있는 ‘진스×스노우피크, 진스 스위치’ ▶템플 엔드피스를 접을 수 있는 ‘진스×스노우피크, 포딩 ...
  3. 안경원의 ‘콘택트렌즈 단독 판매법’ 최대 위기 콘택트렌즈가 손톱 밑의 가시로 찍히며 온라인 판매 문제가 처음 불거진 때는 2016년 4월 중소기업 옴부즈만(국무총리실 위촉)에서 개최한 수출기업간담회에서다.    2011년 4월 11일 이재선 의원(자유선진당)이 ‘콘택트렌즈는 안경원에서만 단독 판매한다’는 일명 콘택트렌즈법을 대표발의(의기법 일부 개정법률안, 의안번호 11506)한...
  4. 대법원 판결로 백내장 수술 95% 급감소 대법원이 지난 6월 ‘백내장 수술을 입원치료로 볼 수 없다’고 판결한 이후 백내장 수술 건수가 무려 95% 급감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제지 M지는 7월31일자 기사를 통해 A손해보험사의 실손보험금 청구 자료를 살핀 결과 백내장 수술이 대법원의 ‘통원치료 가능하다’는 판결 이후 3월에 9,343건에서 7월에 450여 건으로 대폭 감소한 ...
  5. 아이빌, 안광학산업 창업 인큐베이팅 역할 ‘톡톡’ 대구 아이빌에 입주한 안광학 업체들이 2년이 훌쩍 넘는 코로나 사태로 인한 불황에도 성장을 이어가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대구 제3산업단지에 위치한 아이빌은 대구광역시 북구청(구청장 배광식, 이하 북구청)에서 건립한 공장형 사무 빌딩으로 2015년 10월부터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원장 진광식, 이하 KOIA)에서 수탁·관리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