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경 위에 또 다른 안경을 보여준다?’ - 안경 쓴 상태에서 새 안경 착용한 모습 보여주는 ‘가상안경 착용장치’ 개… - 안경 고르기 편리
기사수정


▲ 쓴 안경을 벗지 않고도 구매하고 싶은 안경을 본인이 실제로 착용한 것처럼 볼 수 있다.

딥러닝을 이용한 인공지능 연구개발로 유명한 일본의 네후롯쿠가 세계 최초로 AI/디자인 개발업체인 KAZAK와 공동으로 현재 착용하고 있는 안경을 영상에서 지우고, 그 위에 다른 안경을 착용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는 가상안경 착용장치에 관한 특허를 취득했다.

 

이 특허기술을 이용한 디스플레이 정면에 서면 AI 영상처리기술에 의해 현재 착용하고 있는 안경이 영상에서 지워지고, 그 즉시 3D 모델링 데이터의 새 안경을 실제로 착용한 것처럼 가상 피팅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가능해 화제가 되고 있다.

 

네후롯쿠의 관계자는 이 장치는 안경원에서 도수가 없는 안경을 착용할 때 얼굴을 거울 가까이 비춰야 비로소 보이는 불편함을 개선하기 위해 개발했다이 장치는 새로운 안경 착용 모습을 거울 가까이 가거나 찡그리지 않고도 현재 안경을 낀 채 시력을 떨어뜨리는 일 없이 멀리서도 확실하게 확인하면서, 민감한 코로나 시기에 많은 사람들이 만지고 착용했던 안경을 굳이 직접 써보지 않고도 깨끗하게 확인하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 기술은 진스 시부야 파르코점에서 메가네 온 메가네(MEGANE on MEGANE(안경 위의 안경))’라는 서비스로 고객에게 새로운 안경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446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