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내 최다 수술은 ‘백내장 수술’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1-02-27 11:25:32

기사수정
  • 연간 46만여 수술로 최다 기록
  • 30~40대에도 무리하게 과다 수술


▲ 백내장이 진행 중인 환자의 눈 상태.

백내장 수술에 소비자들의 신중한 접근이 요구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지난달 31일 공개한 ‘2019년 주요수술통계연보에 따르면, 1년간 각종 수술을 받은 환자 중 백내장 수술 건수가 459,062명으로 가장 많았는데, 이는 수술 건수에서도 10만 명당 1,305건으로 1위를 차지했다.

 

백내장 수술이 이처럼 급격히 늘어난 것은 노령인구의 증가가 가장 큰 원인이지만, 그동안 꾸준하게 지적되고 있는 일부 안과의의 과잉진료도 적잖은 이유가 되고 있다.

 

실제로 2017년부터 19년까지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안과 소비자 상담은 총 1,635건인데, 이중 백내장 관련 상담이 32%로 최다를 차지했다.

 

많은 안과 전문가들은 백내장 수술은 각막의 가장 자리를 작게 절개한 뒤 혼탁한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 수정체를 넣는 수술로 수정체 주머니 막이 워낙 얇기에 수술하다 찢어지거나 손상되는 일이 없지 않다. 따라서 백내장 진단을 받았다고 당장 수술할 필요는 없다. 환자 개개인이 느끼는 증상 등에 따라 수술 시기는 달라질 수 있다고 조언하고 있다.

 

인천시안경사회의 한 상임이사는 백내장은 수술이 근본적인 치료이지만 근래엔 30~40대까지 수술을 권하는 등 과다 수술이 문제되고 있다검안을 하다가 이상 소견이 발견된 고객에겐 안과 진료를 권해야 되겠지만, 특히 젊은 연령층에겐 수술만이 해결책이 아니라는 점을 지속적으로 알릴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TAG
114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숨가쁜 안경원… 하루 평균 568,000원 지출! 66㎡(약 20평) 크기의 안경원에서 원장과 종사 안경사 1인이 실제로 근무한 시간에 맞추어 영업하는 것으로 운영비를 계산할 때 1시간 당 71,689원이 지출되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종사 안경사가 일일 8시간 근무에 주 5일 출근하고, 임대료 400만원에 인테리어와 검안장비 등의 감가상각비 등을 최소 미니멈으로 산정한 결과 1시간 당 71,689원...
  2. 다가스 누진렌즈, 리뉴얼 런칭 대명광학 ‖ 문의 1544-5930 최근 대명광학에서 리뉴얼하여 새롭게 선보인 ‘DAGAS 누진렌즈’는 HD누진렌즈와 DX누진렌즈 등으로 구분되는데 이상적인 맞춤시력을 제공하는 개인맞춤형 프리미엄 렌즈임을 자랑하고 있다.  리뉴얼 런칭을 기념해 지난달 1일부터 4개월간 대리점을 대상으로 50%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전개 중...
  3. 콘택트 거래 안 한다는 당근마켓… ‘글쎄’ 국내 대표적인 중고거래 플랫폼인 당근마켓社가 지난 7일 안전한 중고거래의 환경 조성을 위해 ‘중고거래 금지품목 사전 알림’ 기능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 기능은 판매 금지품목 게시글을 작성했을 시 자동으로 이용자에게 알림을 제공하는 것으로 콘택트렌즈 같은 의료기기나 100만원 이상의 고가 제품, 헌혈증, 코로나 진단키...
  4. 실소연, 백내장 실손보험금 단체 소송 백내장 관련 실손의료보험금 지급의 소송이 곧 시작될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3일 실손보험 소비자권리찾기 시민연대(대표 정경인, 실소연)는 백내장 실손보험금 부지급소송의 참여 의사를 밝힌 1,000여명의 시민과 함께 공동소송을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실소연은 지난 6월 총 10곳의 보험사를 대상으로 백내장 보험금 부지급 관련 ...
  5. 대안협, 전문안경사제도 설명회 개최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의 전문안경사제도(양성과정)추진TF위원회(위원장 민훈홍 수석부회장•을지대학교 안경광학과 마기중 교수)가 지난 20일 서울교육센터에서 전문안경사 양성과정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는 전문안경사 양성의 필요성과 구체적인 운영방안에 대한 설명에 이어 질의응답하는 시간으로 실시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