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도시재생 거점시설 속속 준공
  • 김태용 기자
  • 등록 2021-07-16 10:41:32

기사수정
  • 북구 오봉로에 안경테표면처리센터 건립
  • 근무 안전과 친환경 일터 조성


▲ 지난달 7일 준공된 대구시 북구 오봉로에 위치한 안경테표면처리센터의 모습.

대구시가 서대구권 산업단지에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으로 안경테표면처리센터와 기술창조발전소를 지난달 7일 준공했다.

 

안경테표면처리센터는 사업규모 190억원에 연면적 6,930(2,096) 크기로 지하 1, 지상 5층으로 준공했고, 기술창조발전소는 그 다음날인 8일 총사업비 130억원이 투입되어 연면적 6,582(1,991)에 지하 1, 지상 6층 규모로 완공됐다.

 

대구시 북구 오봉로에 위치한 안경테표면처리센터는 제3공단 내 안경코팅업체들이 밀집한 지역으로 안전하고 환경친화적인 작업장을 조성하기 위해 관련 제조시설과 청정시설, 대기 및 폐수처리시설 등을 갖추고 7월부터 본격 가동에 나설 방침이다.

 

대구시는 이들 두 산업시설이 준공됨에 따라 앞서 건립된 복지지원시설과 함께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의 마중물을 통한 거점시설 조성이 일단락되면서 이에 대한 기대를 숨기지 않았다.

 

대구시의 관계자는 향후 서대구역 인근에 계획 중인 미래비즈니스발전소가 완공되면 서대구권 산업단지 활성화뿐만 아니라 KTX 서대구역 복합개발과 연계한 주변지역 재생에도 선도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구의 안경 코팅업계 관계자들은 이번 준공으로 생산 및 품질관리에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구3공단의 한 안경테 도금업체 대표는 영세한 3공단의 안경관련 업체 대부분은 친환경적인 작업장에 입주하길 원하고 있다업체들은 지금 당장 입주가 힘들면 자금적인 지원도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문의 053)803-3941


TAG
111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또 덮쳐온 콘택트렌즈 온라인 파도 콘택트렌즈 온라인 판매 문제가 또 다시 불거졌다.  윤석열 정부의 출범과 함께 지난 7월에 주요 정책으로 추진하던 ‘국민제안 TOP 10’에 포함된 콘택트렌즈 온라인 허용 안건이 중복 투표 문제로 무기 연기된 가운데 갑자기 또 터져나온 것이다.  국무조정실이 지난해 12월 말 과기부, 보건복지부, 대한안경사협회 등 7개 기관...
  2. ‘눈을 통해 뇌를 진단한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의 안과 지용우 교수, 강남세브란스병원 안과 이형근 교수팀이 연세대학교 공과대학 화공생명공학과•한국기계연구원 나노공정 연구실과의 공동 연구를 통해 각종 신경질환을 진단하는 스마트 인공수정체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이번 개발로 그동안 시력개선 목적으로 사용하던 인공수정체...
  3. ‘본인의 안경원 홍보는 의기법 위반 아니다’ 안경사가 본인의 안경원을 홍보하는 것은 의료기사등에관한법률 제14조에서 금지하고 있는 불법적인 고객유인행위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행정심판재결이 나왔다. 지난 5일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소속의 중앙행정심판위원회는 2018년 10월경 모 인터넷 카페에 ‘내 안경원에서 안경을 구매한 후 후기를 남기면 사은품을 증정하겠.
  4. 안경원 ‘폐업 쓰나미’… 예상보다 심각하다 국내 안경원이 지난 4분기에 다수 폐업한 것으로 확인돼 안경사의 기본적인 생활을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본지가 최근 창간 기획특집으로 경기도안경사회 등 4개 안경사회의 2022년도 4분기 회원 안경원 폐업과 동기대비 업소 증감률, 그리고 서울 남대문 등 안경렌즈 도매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안경원의 폐업이 평...
  5. 자영업자 평균 부채 1억 8천만원 지난 2021년 자영업자의 1인당 평균 부채가 역대 최대 폭으로 증가하면서 약 1억 8천만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23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1년 일자리행정통계 개인사업자 부채’에 따르면 2021년 말 기준으로 집계된 국내 자영업자의 평균 대출은 1억 7천 805만원으로 전년보다 5.8%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부채 규모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