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최저임금 인상에 자영업자 부담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1-07-16 10:43:28

기사수정
  • 최저임금 8,720원→9,160원으로 인상
  • 자영업자 53.1%가 ‘많은 부담’ 응답


▲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을 앞두고 대다수 자영업자들은 최저임금 인상에 큰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한 안경원의 내부 모습이다(이 자료사진은 기사의 특정사실과 전혀 관계없습니다).

자영업자의 절반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현재의 최저임금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제연구원이 지난 5월 여론조사기관 모노리서치에 의뢰해 전국의 자영업자 525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패널조사를 통해 실시한 최저임금에 대한 설문조사결과, 응답자의 53.1%가 현재의 최저임금(시급 8,720)경영에 많이 부담되고 있다고 응답했다.

 

또 최저임금이 어느 정도 인상되면 직원의 신규 고용을 포기하거나 기존 직원의 해고를 고려할 것이냐는 질문에 53.9%의 자영업자가 현재도 고용 여력이 없다고 응답하고, 이어 11.8%510% 인상 시에, 또는 1015% 인상 시에 신규 고용을 포기하거나 기존 직원의 해고를 고려하겠다고 응답했다.

 

또 최저임금이 얼마만큼 인상되면 폐업을 고려하겠느냐는 설문에는 현재도 한계 상황이라는 답변이 32.2%로 가장 많았고, 특히 고용원이 없거나 가족이 근무하는 자영업자의 40.6%는 현재도 폐업을 고려할 한계 상황이라고 응답해 나홀로 사장도 위태로운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다.

 

한경연의 관계자는 자영업자 대부분이 최저임금이 급격하게 인상된 2018년 말부터 고용을 줄이는 상황에서 코로나19마저 장기화하며 이제는 버티기 어려운 실정이라며 영세·소상공인들의 생존을 위해서라도 과도한 최저임금 인상은 자제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2일 최저임금위원회는 내년도 최저임금을 올해보다 5.1% 오른 시간당 9160원으로 의결 발표했다. 하지만 이는 노사 모두 만족하지 못하는 결과이기에 추후 진통이 예상되고 있다.


TAG
127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아큐브, 3주간 모든 제품 공급 중단 국내 콘택트렌즈 시장에서 ACUVUE 브랜드를 전개하는 ㈜한국존슨앤드존슨이 회사 분할에 따라 제품 공급을 3주간 중단한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9월 초 한국존슨앤드존슨은 각사에 전달한 ‘분할 통지서’를 통해 ‘8월 30일자 임시주주총회에서 인적분할 방법으로 콘택트렌즈를 포함한 의료기기, 의약외품 중 콘택트...
  2. 부작용 많은 시력교정술… 유독 한국만 ‘과열 경쟁’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안정성 승인을 받으며 세계에서 가장 많이 하는 수술의 하나가 된 시력교정술.  국내에선 매년 약 5~10만명이 시력교정 또는 근시, 난시 등의 개선을 위해 라식•라섹수술 등을 받고 있다.  그러나 일상생활의 불편함과 심미적인 부분의 개선을 위한다는 시력교정술은 아직까지 완벽한 수술이 아니고, ...
  3. 엠테이트, 하금테 스타일 MTB 신상 출시 엠테이트, 하금테 스타일 MTB 신상 출시
  4. 백내장 수술 피해규제 3년간 51건 백내장 수술을 받을 때 환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지난달 말에 발표한 것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9년~2022년 6월) 접수된 백내장 수술 관련 피해구제 51건을 분석한 결과 수술 후 시력 저하 또는 빛 번짐이나 눈부심 등을 많이 호소하고, 수술 전후에 시행해야 되는 설명의무를 지키지 않는 의료...
  5. KM, ‘프로디자인 덴마크’공식 에이전시 선정 KM코퍼레이션(대표 김정모)이 국내 안경시장에서 상당한 인지도를 자랑하는 아이웨어 Prodesign Denmark의 한국공식 에이전시로 선정됐다.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인 유통을 개시할 예정으로, 이번에 선보이는 신제품은 프로디자인 덴마크의 창립 50주년 기념 모델과 북유럽 빈티지 모드의 아세테이트, 가벼운 스테인리스 스틸 모델 등이 포함...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