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니덱 드라이브’는 전문 운전용 렌즈 - 데코비젼, 눈부심 원인 400~500nm 단파장 차단 - 눈의 피로도 감소시켜
기사수정


데코비젼(대표 주해돈)NIDEK drive 렌즈가 운전할 때 눈을 편안하게 해주는 렌즈로 유명세를 얻고 있다.

 

눈부심을 유발하는 400~500nm의 단파장 영역을 차단해 일상생활과 주야간 운전할 때 편안하게 시야를 제공해 전문적으로 운전하는 직업군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것.

 

O.C 드라이브 렌즈는 BPI 착색 20%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BPI 특허염료를 사용했고, 스마트 드라이브 렌즈는 클리어 코팅으로 일상생활에서도 데일리하게 눈 건강을 지키는 렌즈다.

 

데코비젼의 관계자는 드라이브 렌즈는 불빛에 예민한 고객, 야간에 빛 번짐이 불편한 고객, 차선이 잘 보이지 않거나 흐린 날 선명도가 떨어져 운전이 두려운 고객에게 적합한 렌즈라며 야간에 동공이 커지는 상황에서 선명한 시력을 유지하도록 설계되어 운전할 때 편안하고 선명한 시야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문의 02)335-7077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51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