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점안액’으로 노안을 교정한다? - 美 FDA, 홍채 수축시켜 노안 교정하는 ‘뷰티' 승인 - 최대 6시간 약효
기사수정


노안(presbyopia)을 누진안경이나 시력교정술 등이 아닌 약제를 이용해 치료할 수 있는 시대가 올지 모를 일이다.

 

지난 1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수정체 탄력을 되돌리는 최초의 점안형 노안 치료제를 승인한 것.

 

이번에 FDA로부터 승인받은 노안치료제는 미국의 애브비 제약회사와 그 자회사인 앨러간 제약회사에서 개발한 뷰티(Vuity)', 염산 필로카프린(pilocarpine hydrochloride) 1.25% 점안액이다.

 

그동안 필로카프린은 녹내장 환자의 안압을 낮추는 데 사용됐는데, 이는 눈에서 조리개 작용을 하는 홍채를 수축시키는 물질로 홍채가 수축되어 동공이 바늘구멍처럼 작아지면 근시를 약하게 유발해 노안을 교정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점안액은 노안으로 진단받은 성인 750명을 대상으로 실시된 총 2차례의 임상시험에서 효과를 입증해 FDA 승인을 받았는데, 뷰티를 눈동자에 점안하면 15초 만에 시력이 향상되고, 최대 6시간 동안 효력이 지속되며, 국내도 뷰티의 시장 출시가 머지않은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편 통계청 조사결과 지난해 한국의 65세 이상 노년층 인구는 전 국민의 15.8%인 약 810만명이다

122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54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관련기사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