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美 CBP•FDA, 불법 콘택트렌즈 적발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1-11-30 21:58:30

기사수정
  • 허위 브랜드 콘택트렌즈 2만6천조 압수
  • CBP, 소비자에 정상품 확인 후 구매 권고


▲ 합동수사팀에 압수된 불법 콘택트렌즈.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미국 신시내티 관세국경보호청(CBP)과 식품의약국(FDA) 소속의 범죄수사국(OCI)이 지난 10월말 합동으로 허위 브랜드의 콘택트렌즈를 적발하는 특별작전을 펼쳐 대량의 가짜 콘택트렌즈를 적발했다.

 

CBPOCI는 이번 단속에서 협력을 통해 홍콩과 일본에서 출하된 불법 콘택트렌즈 총 26,477조를 압수, 이는 시가 479,082달러(57,035만원) 규모의 양이다.

 

OCI의 캐서린 헴센 부국장은 “FDA의 조건을 충족하지 못한 콘택트렌즈가 미국 시장에 출시되면 소비자의 안 건강에 심각한 위험이 생길 수 있다우리 수사국은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범죄자를 찾아내 철저히 소탕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BP의 관계자는 이 같은 위조 콘택트렌즈는 사용자의 눈 건강에 악영향을 주는 독성물질을 함유했을 확률이 매우 높다합동수사팀은 위조 화장품, 향수, 장난감, 의류, 전자제품 등 기본적으로 수요가 많은 모든 소비재를 조사 중인데, 이러한 불법상품이 온라인 시장으로 이동하면 더 이상 적발이 어렵고, 무엇보다 소비자에게 상당한 위험을 초래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그는 소비자들은 온라인 쇼핑몰에서 콘택트렌즈를 구입할 때 정상 제품인지를 확인하고 구매함으로써 만약의 위험에 대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시내티 주법정의 예심판사는 이번에 적발된 4명에 대한 처리를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마무리 지을 것이라고 밝혔다.


TAG
141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아큐브, 3주간 모든 제품 공급 중단 국내 콘택트렌즈 시장에서 ACUVUE 브랜드를 전개하는 ㈜한국존슨앤드존슨이 회사 분할에 따라 제품 공급을 3주간 중단한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9월 초 한국존슨앤드존슨은 각사에 전달한 ‘분할 통지서’를 통해 ‘8월 30일자 임시주주총회에서 인적분할 방법으로 콘택트렌즈를 포함한 의료기기, 의약외품 중 콘택트...
  2. 부작용 많은 시력교정술… 유독 한국만 ‘과열 경쟁’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안정성 승인을 받으며 세계에서 가장 많이 하는 수술의 하나가 된 시력교정술.  국내에선 매년 약 5~10만명이 시력교정 또는 근시, 난시 등의 개선을 위해 라식•라섹수술 등을 받고 있다.  그러나 일상생활의 불편함과 심미적인 부분의 개선을 위한다는 시력교정술은 아직까지 완벽한 수술이 아니고, ...
  3. 엠테이트, 하금테 스타일 MTB 신상 출시 엠테이트, 하금테 스타일 MTB 신상 출시
  4. 백내장 수술 피해규제 3년간 51건 백내장 수술을 받을 때 환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지난달 말에 발표한 것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9년~2022년 6월) 접수된 백내장 수술 관련 피해구제 51건을 분석한 결과 수술 후 시력 저하 또는 빛 번짐이나 눈부심 등을 많이 호소하고, 수술 전후에 시행해야 되는 설명의무를 지키지 않는 의료...
  5. KM, ‘프로디자인 덴마크’공식 에이전시 선정 KM코퍼레이션(대표 김정모)이 국내 안경시장에서 상당한 인지도를 자랑하는 아이웨어 Prodesign Denmark의 한국공식 에이전시로 선정됐다.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인 유통을 개시할 예정으로, 이번에 선보이는 신제품은 프로디자인 덴마크의 창립 50주년 기념 모델과 북유럽 빈티지 모드의 아세테이트, 가벼운 스테인리스 스틸 모델 등이 포함...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