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시안경사회, 시무식 거행 - 황윤걸 회장, 건전 유통질서 강조 - 올해 슬로건으로 ‘화합’ 선정
기사수정


서울시안경사회(회장 황윤걸)2022년도 시무식을 통해 새로운 출발을 다짐했다.

 

지난 5일 회관 교육센터에서 진행된 시무식에는 소속 임원 28명이 참석했다.

 

황윤걸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 안경사들의 의식이 새 시대에 맞게 변화하며, 부끄럽지 않는 안경사가 되어야 한다이제는 일부에서 자행하는 할인판매, 불법 과장광고 등 우리의 전문직 자격을 스스로 폄하하는 행위를 중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계속해서 그는 우리 회의 올해 슬로건은 화합으로써 2022년은 회원 모두가 서로 배려하면서 존중하는 한 해가 되시길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문의 02)393-3206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opticweekly.com/news/view.php?idx=156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2n2안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