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차기정부, 소상공인 코로나 지원 축소 결정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4-30 00:03:23

기사수정
  • 윤석열 당선인, 선거 시 50조원 공약
  • 재정건전성 악화 이유로 하향 조정 확정


▲ 소상공인 대상 코로나 지원금을 담당하고 있는 소상공인정책자금(https://ols.sbiz.or.kr)의 홈페이지.

정부가 코로나 팬데믹으로 소상공인에게 지금까지 지원한 보상액이 총 35조원에 달하는 가운데, 59일 출범하는 새 정부의 재난지원금 규모에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4월 초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재원마련을 위해 적자국채 발행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는데, 현재는 최대 50조원 규모의 2차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하는 것이 쉽지 않고, 2차 추경을 위해 적자국채 발행을 늘릴 경우 물가상승 압력이 커질 것 역시 큰 부담이 되고 있다.

 

하지만 지난 8일 코로나피해자영업총연대 측은 성명서를 통해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 코로나 피해를 입은 자영업자에 새 정부가 완전하게 손실 보상할 것을 요구했다.

 

총연대는 성명서에서 윤석열 당선인은 대선 기간에 50조원 규모의 온전한 손실 보상을 하겠다고 약속했으나 며칠 전부터 35조원으로 대세가 굳어지고 있다. 이것이 현실화되면 100만 자영업자들은 크게 실망하고 투쟁에 나서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한편 인수위는 지난 28코로나19 비상대응 100일 로드맵을 발표하며 피해지원금 지급 손실보상제 강화 금융구조 패키지 신설 소상공인 세제·세정지원 강화 등을 거론했다.

 

그러나 인수위는 피해지원금 지급과 손실보상제 강화에 대한 총 규모 등 구체적인 지원액수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아, 소상공인들의 거센 항의를 받고 있다

TAG
123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녹내장, 20~30대 젊은 층으로 확산 지금까지 고령이나 중장년층에서 자주 생기던 녹내장이 젊은 층까지 확대되어 우려감이 커지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보건의료 빅데이터 개방시스템에서 공개한 2018년부터 2020년의 안과질환 통계에 따르면, 녹내장으로 병원에 내원한 환자는 2018년 5만 2,557명에서 2021년 5만 6,032명으로 약 6.8% 증가했고 이중 20~30대의 비중은 5,683...
  2. 솔깃한 ‘임대료 6개월 무료’… 사실은 ‘임차인 손해’ “임대인이 매장을 계약할 때 월세 9백만원을 7개월 무료로 해준다는 말에 고맙게 생각해 선뜻 계약했습니다. 하지만 2년여 지나고 보니 무료보다 월세를 150만원 정도 깎았으면 불경기에 안경원 운영도 수월하고, 또 전체 지출도 적었을 텐데 7개월 무료라는 말에 덜컥 계약한 것이 후회막급입니다.” 경기도 성남시에서 지난 2021년 4월...
  3. 美 연방, 콘택트렌즈 처방확인법 추진 미국의 환자안전을위한의료연합(HCAPS)이 지난달 28일 ‘콘택트렌즈 처방확인 현대화법(CLPVMA)’의 도입을 추진하고 있는 공화당 마이클 C.버지스 하원의원(텍사스)과 민주당 리사 B.로체스터 하원의원(델라웨어)을 지지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HCAPS의 회장이며 검안사인 데이비드 코크렐 박사는 “이 중요한 법안을 다시 도입한 ...
  4. 공정위, 손보협•손보사 현장 조사 공정거래위원회가 손해보험협회와 손해보험사에 대한 현장 조사를 시작했다.  이번 조사의 목적은 손보사가 담합해 백내장 관련 보험금 지급을 거부하는 등 불공정거래 행위가 있었는지를 확인하는데 있다.  실제로 지난 9일 공정위는 손해보험협회와 현대해상 등 6개 손보사에 조사관을 파견해 현장 조사를 벌였는데, 이를 통해 백...
  5. 아큐브, 필(必)환경 활동 첫 걸음 ㈜한국존슨앤드존슨비전의 콘택트렌즈 브랜드 ACUVUE가 콘택트렌즈 패키지 비닐 포장재를 전면 제거, 친환경 활동의 첫 걸음을 내딛었다.  아큐브는 지난 15일부터 패키지에서 비닐 포장재가 제거된 콘택트렌즈를 순차적으로 유통할 예정으로, 이 같은 포장 간소화를 통해 비닐을 제거할 경우 연간 약 10톤의 비닐 사용량을 줄일 수 있을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