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구글, 새 스마트글라스 기능 점검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7-30 21:45:52
  • 수정 2022-08-10 15:37:05

기사수정
  • 오는 8월 자사 직원 대상으로 테스트 개시
  • 관련업계, 전작보다 기대감 상승

미국의 Google가 오는 8월부터 새로운 증가현실(AR) 글라스의 실제 기능 테스트에 돌입한다고 밝혔.


구글은 지난 19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는데, 구글의 저스튼 페인 상품매니저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새로운 AR장치가 사람들에게 일상생활에서 어떤 도움을 주는지 더 잘 이해하게 될 것이라며 자사의 AR글라스는 실시간 통역과 날씨 확인, 혼잡한 교차로를 우회하는 방법 등 많은 부문에서 도움을 준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번 테스트는 구글의 직원 수십 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으로, 이는 실험실 환경에서 벗어나 실제 공개된 장소에서 테스트를 거듭해 완성도를 더 높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보다 앞선 지난 5월 구글은 해당 AR글라스의 시연영상을 공개한 바 있는데, 당시 영상에서는 AR글라스를 착용한 사용자가 말하는 영어가 중국어 또는 스페인어로 번역돼 안경의 렌즈에 직접 표시되는 모습이 이목을 끌었다.


한편 구글의 새로운 AR글라스 발표에 대해 현지 안경업계에선 지난 2013년 구글이 처음 선보인 스마트글라스를 떠올리며 전작보다 얼마나 발전된 형태로 출시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9년 전 구글글라스로 선보인 해당 제품은 사생활 침해 문제와 어설픈 디자인 등으로 기대와 달리 큰 주목을 받지 못하고 시장에서 잊혀졌다.


뉴욕에 본사를 둔 Zeny Optical의 관계자는 구글의 전작이 개인정보 침해 논란으로 혹평을 받았던 만큼 이번 신작은 그 부분에서 많은 개선이 있었을 것이며, 이것이 이번 신작의 성패를 가를 것이라며 그러나 구글글라스 이후 삼성, 메타, 화웨이 등 수많은 글로벌 기업에서 스마트글라스가 쏟아져 나온 것을 감안하면, 이번 구글글라스는 소비자의 기대를 뛰어넘는 앞선 기능과 디자인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TAG
124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기능에 기능을 더하다!… 클라렌 소울브라운EX
  2. 워크숍 열고 ‘전문 안경사제도’ 도입 논의 20일부터 23일까지 개최된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원회 주최의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의 심층토론 모습.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 중앙회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강릉시에 소재한 한국여성수련원에서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을 개최했다.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
  3. 현대면세점, 선글라스 AR 피팅 도입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지난 19일 증강현실(AR) 기술을 이용해 가상으로 선글라스를 착용하는 ‘H.ACC FACE’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의 이번 증강현실 서비스 도입은 온라인에서도 오프라인 매장처럼 선글라스를 시착한 이미지의 확인을 원하는 고객들의 수요를 반영한 것으로, 현재 적용된 브랜드는 구찌, 몽블랑 ...
  4. 인상 요인 수두룩한데… 안경공장들 ‘고민이네’ 그동안 비교적 낮은 가격을 유지하던 국산 안경테의 생산가격이 인상 조짐을 보이고 있다.  치솟는 원부자재 가격과 환율 및 임금 인상 때문이다.  대구지역의 안경테 생산업체들은 심지어 중국에서 수입하던 부자재도 위안화의 인상으로 기존의 생산단가를 맞추기 힘들다고 토로하고 있다.  특히 국산 안경테를 생산할 때의 주...
  5. 2022년 하반기 안경사 보수교육 일정발표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가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2022년 하반기 안경사 보수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9~11월까지 월 1회씩 총 3회의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되는 이번 보수교육은 실시간 화상회의 프로그램인 ZOOM을 이용해 참여가 가능하다.  올해 하반기 보수교육의 대상자는 ▶2022년도 온라인 교육 미이수자 ▶2019~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