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법원 판결로 백내장 수술 95% 급감소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8-01 16:06:24
  • 수정 2022-08-10 15:38:42

기사수정
  • M경제지, A손보사의 3월 백내장수술 9,343건 → 7월 450건으로 감소 보도


▲ 백내장 수술 장면(이 자료사진은 기사의 특정사실과 전혀 관련이 없습니다).

대법원이 지난 6백내장 수술을 입원치료로 볼 수 없다고 판결한 이후 백내장 수술 건수가 무려 95% 급감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제지 M지는 731일자 기사를 통해 A손해보험사의 실손보험금 청구 자료를 살핀 결과 백내장 수술이 대법원의 통원치료 가능하다는 판결 이후 3월에 9,343건에서 7월에 450여 건으로 대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지금껏 통상적으로 백내장 수술은 입원치료로 인정받아 1000만원이 넘던 수술비 전액을 실손보험으로 받을 수 있었지만, 대법원이 백내장 수술을 입원보다 통원치료가 가능하다고 판결하면서 실손보험의 지급 기준이 회당25~30만원으로 줄어들자 수술 건수가 대폭 감소한 것이다.



안경원의 누진판매 활성화 예상

이에 따라 그동안 보험업계에서일부 안과의 과도한 백내장수술이 실손보험금을 노리고 조직적으로 실시해 왔다라는 주장이 사실로 드러났다.


그동안 안과에서는백내장 수술을 과잉 수술하고, 특히 인공수정체의 다초점렌즈 가격을 터무니없이 과다 청구해 부당이득을 취한 것이 확인된 것이다.


그동안 일부 안과에선 대법원의판결 이전까지 절판 마케팅, 수술비 0원으로 백내장 수술이 가능하다고 환자를 모집한 후 실손보험금을 받는 방법으로 1000만원 안팎의 엄청난 이익을 챙겨왔는데, 이제 실손보험금 기준이 하향 조정되면서 수술 건수도 급격한 감소로 나타났다.


이로써 백내장 수술 시 필수 코스로 시행하던 인공수정체를 이용한 노안교정수술도 크게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어 향후 안경원의 누진렌즈 판매 등 노안 관련 솔루션이 활성화될 것으로 보인다.

TAG
13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기능에 기능을 더하다!… 클라렌 소울브라운EX
  2. 워크숍 열고 ‘전문 안경사제도’ 도입 논의 20일부터 23일까지 개최된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원회 주최의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의 심층토론 모습.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 중앙회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강릉시에 소재한 한국여성수련원에서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을 개최했다.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
  3. 현대면세점, 선글라스 AR 피팅 도입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지난 19일 증강현실(AR) 기술을 이용해 가상으로 선글라스를 착용하는 ‘H.ACC FACE’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의 이번 증강현실 서비스 도입은 온라인에서도 오프라인 매장처럼 선글라스를 시착한 이미지의 확인을 원하는 고객들의 수요를 반영한 것으로, 현재 적용된 브랜드는 구찌, 몽블랑 ...
  4. 인상 요인 수두룩한데… 안경공장들 ‘고민이네’ 그동안 비교적 낮은 가격을 유지하던 국산 안경테의 생산가격이 인상 조짐을 보이고 있다.  치솟는 원부자재 가격과 환율 및 임금 인상 때문이다.  대구지역의 안경테 생산업체들은 심지어 중국에서 수입하던 부자재도 위안화의 인상으로 기존의 생산단가를 맞추기 힘들다고 토로하고 있다.  특히 국산 안경테를 생산할 때의 주...
  5. 2022년 하반기 안경사 보수교육 일정발표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가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2022년 하반기 안경사 보수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9~11월까지 월 1회씩 총 3회의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되는 이번 보수교육은 실시간 화상회의 프로그램인 ZOOM을 이용해 참여가 가능하다.  올해 하반기 보수교육의 대상자는 ▶2022년도 온라인 교육 미이수자 ▶2019~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