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원산지 허위표시한 업자 집행유예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8-16 18:26:47
  • 수정 2022-08-16 21:09:40

기사수정
  • 중국산 안경테 국산•독일제로 유통
  • 안경계 자정 노력해야

중국산 안경테의 원산지를 속이고 판매한 대구의 한 안경테 수입·유통업체 대표 A씨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지난 5일 대구지방법원 형사4단독 김대현 판사는 2017년 4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 중국에서 수입한 안경테 2만 9천 7백여장의 원산지를 한국, 독일, 일본 등으로 표시하거나 아예 원산지를 누락시키고 판매하거나 보관한 혐의로 기소된 A씨에 대해 대외무역법 위반 등의 혐의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 그리고 8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했다. 

 

또한 A씨는 코패드 등의 안경부품을 중국에서 수입하는 과정에서 모두 157차례에 걸쳐 세관에 신고하지 않고 들여온 혐의까지 받고 있다. 

 

김대현 판사는 선고문에서 “금전적 목적으로 원산지를 속인 점 등은 죄질이 좋지 않으나 과징금을 자진 납부하고, 이미 판매한 안경테의 회수에 노력한 점 등을 감안해 형을 정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한편 이번 소식이 전해진 뒤 대구시의 한 안경원 원장은 “가뜩이나 어려운 불황 시기에 이런 일까지 터져 안경원의 불신이 더욱 깊어지게 됐다”며 “앞으로는 안경사 스스로 원산지가 의심스런 안경테는 사입하지 않는 등 철저한 자정운동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기능에 기능을 더하다!… 클라렌 소울브라운EX
  2. 워크숍 열고 ‘전문 안경사제도’ 도입 논의 20일부터 23일까지 개최된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원회 주최의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의 심층토론 모습.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 중앙회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강릉시에 소재한 한국여성수련원에서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을 개최했다.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
  3. 현대면세점, 선글라스 AR 피팅 도입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지난 19일 증강현실(AR) 기술을 이용해 가상으로 선글라스를 착용하는 ‘H.ACC FACE’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의 이번 증강현실 서비스 도입은 온라인에서도 오프라인 매장처럼 선글라스를 시착한 이미지의 확인을 원하는 고객들의 수요를 반영한 것으로, 현재 적용된 브랜드는 구찌, 몽블랑 ...
  4. 인상 요인 수두룩한데… 안경공장들 ‘고민이네’ 그동안 비교적 낮은 가격을 유지하던 국산 안경테의 생산가격이 인상 조짐을 보이고 있다.  치솟는 원부자재 가격과 환율 및 임금 인상 때문이다.  대구지역의 안경테 생산업체들은 심지어 중국에서 수입하던 부자재도 위안화의 인상으로 기존의 생산단가를 맞추기 힘들다고 토로하고 있다.  특히 국산 안경테를 생산할 때의 주...
  5. 2022년 하반기 안경사 보수교육 일정발표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가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2022년 하반기 안경사 보수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9~11월까지 월 1회씩 총 3회의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되는 이번 보수교육은 실시간 화상회의 프로그램인 ZOOM을 이용해 참여가 가능하다.  올해 하반기 보수교육의 대상자는 ▶2022년도 온라인 교육 미이수자 ▶2019~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