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글라스바바, 글라스월드와 합병으로 조직력 더욱 튼튼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8-31 17:49:12
  • 수정 2022-09-01 12:17:57

기사수정
  • 양사 합병 8개월차로 시너지 효과 급상승
  • 노영구 대표 “모든 가맹점 더욱 견고하게 성장시킬 터”

㈜글라스바바 노영구 대표- 안경원 매출이 7월 중순부터 8월 초에 폭우가 겹치며 좋지 않습니다. 폭우 피해는 없는지요.

“다행히 우리 체인점은 특별한 피해는 없습니다. 이번 폭우로 피해를 입으신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예상치 못한 폭우를 보면서 가맹점 매장관리에 더 세심하게 신경 써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 글라스바바와 글라스월드가 올해 1월 1일부로 합병했습니다. 시너지 효과가 있을까요.

“시너지 효과가 더 커질 것입니다. 양사의 비전이 서로 맞아떨어져서 합병했습니다. 그동안 글라스바바는 내실 위주로 성장했던 만큼 이번 합병이 양적 성장의 시발점이라고 생각합니다. 글라스월드도 글라스바바의 효율적이고 견고한 프랜차이즈 시스템에 편승해 더욱 튼튼하게 발전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 정책에 변화가 있을까요.

“변화가 있어야죠. 특히 글라스바바만의 정체성을 더욱 견고하고 내실 있게 다져나갈 방침입니다. 

 

- 글라스바바만의 장점이 궁금합니다.

“무엇보다 우리 글라스바바는 본사보다 가맹점 성장 위주의 정책을 꾸준히 추진하는 것이 큰 장점입니다. 다른 체인에선 흉내 내기 어려운 부분이죠. 또 독자적으로 개발하고 현재도 계속 업그레이드하고 있는 전산시스템과 이를 기반한 실효성 있는 컨설팅도 장점이죠. 또 부설 교육원의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교육시스템을 통한 가맹점 교육과 공채 안경사의 배출도 다른 점입니다. 이밖에 탄탄한 인적자원 관리, 본사 기획 하에 트렌드를 반영한 경쟁력 있는 PB상품 출시도 자랑입니다.”

 

 

‘글라스월드와 합병은 양적 성장의 시발점’

- 국내 안경계의 장단점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1990년대 이후 라식라섹 등 시력교정수술의 확산으로 젊은 층의 고객이 이탈했으나 여전히 세계적으로 저시력자의 수요가 높고, 또한 이에 따른 기능성 안경의 성장 가능성이 큰 것은 장점입니다. 또 국내 안경산업의 기술 수준과 가격경쟁력도 장점의 하나입니다. 다만 안경원은 안경사 개인 능력에 의존하기 때문에 전문성의 기복이 심하고, 무분별한 가격경쟁으로 전체 안경업계가 수익 저하를 겪고 있습니다. 더구나 최근에 안경사 인력부족현상도 깊어져 반드시 개선해야할 점이라고 생각합니다.”

 

- 향후 발전 계획은 어떤가요.

“앞서 언급했지만 글라스바바는 컨설팅, 전산, 교육, 인적자원 관리 등 탄탄한 내부시스템을 더욱 견고히 업그레이드해 가맹점을 더욱 실효성 있게 성장시킬 계획입니다. 더불어 이번 글라스월드와의 합병을 계기로 양적성장도 꾸준히 이뤄나갈 계획입니다.” 

 

- 마지막으로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코로나 팬데믹이 아직 종식되지 않는 여파로 우리 안경계도 불확실한 상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여건에서 무기력한 모습보다는 적극적이고 진취적인 자세로 모두가 동반성장을 이뤄가야 합니다. 모든 안경인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애쉬크로포트 인수한 아이원社, 前 S대표 고소 최근 안경시장에 모 안경 브랜드가 골칫거리로 등장했다.  그동안 국내 안경시장에서 상당한 브랜드 파워를 가졌던 Ashcroft 브랜드 안경이 지난 2분기부터 안경계에 문제를 일으키고 있는 것.  애쉬크로프트는 그동안 ‘이 정도 가격에는 도저히 나올 수 없는 하이 퀄리티 컬렉션’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인기를 얻어왔는데, 갑자...
  2. 대안협, 전문안경사 양성과정 공청회 연다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가 근래 의욕적으로 추진 중인 전문안경사제도의 정착을 위한 ‘전문안경사 양상과정 공청회’를 오는 30일 개최한다.  지난 10일 대안협 중앙회는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전문안경사 양상과정 공청회의 개최를 알렸는데, ▶일시는 오는 30일 오후 2시 ▶공청회 장소는 서울 영등포구 문래로 164 SK리...
  3. 전 세계인들, K-안경에 ‘엄지척’ 미국의 유명 배우 안젤리나 졸리가 지난해 6월 25일 국내의 모 안경원을 찾았다.  연세대 언더우드 국제대학에 재학 중인 큰아들 매덕스의 안경을 구입하기 위해서였다.  이날 그녀는 한국 안경원의 시스템을 예전부터 잘 알고 있는 듯 망설임 없이 자연스럽게 안경을 구입했다. 사실 안젤리나 졸리는 그 전년도 1월에도 딸 비비안의 ...
  4. 국내서 안구건조증 치료 콘택트 개발 전남대학교병원 안과 윤경철 교수[사진]가 지난달 28일 서울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대한안과학회의 제128회 학술대회에서 우수 구연상을 수상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 윤경철 교수 연구팀은 ‘2가지 모델의 pH감응형 사이클로스포린 A전달 콘택트렌즈 약물전달능력 및 치료효과’ 주제 논문을 발표했다.  윤 교수의 이 논문은 pH ...
  5. 세계 1위 글로벌 안경렌즈 기업의 경쟁력은? 글로벌 안경렌즈 전문기업 ㈜에실로코리아(대표 소효순)가 안경렌즈 분야의 전 세계 1위기업에 대한 차별화된 경쟁력과 비결을 공개했다.  세계 최초의 누진렌즈이자 전 세계 시장점유율 1위인 바리락스를 개발한 에실로그룹은 변색렌즈 세계 점유율 1위이자 프리미엄 변색렌즈 브랜드인 트랜지션스, 100년 이상의 광학역사와 독점적인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