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워크숍 열고 ‘전문 안경사제도’ 도입 논의
  • 김태용 기자
  • 등록 2022-08-31 18:29:20
  • 수정 2022-09-01 10:16:53

기사수정
  • CO TF위원회, 전문 안경사(Certified Optometrist) 도입 주제 발표
  • 현재 업계는 백가쟁명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개최된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원회 주최의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의 심층토론 모습㈔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 중앙회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강릉시에 소재한 한국여성수련원에서 ‘전문안경사 제도를 위한 운영위원 워크숍’을 개최했다. 

 

전문안경사제도추진TF위원회(공동위원장 민훈홍마기중) 주최로 열린 이번 워크숍은 근래 중앙회가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전문안경사(Certified Optometrist, CO) 제도 도입을 위한 첫 걸음으로, 관련 위원회를 중추적으로 이끌 운영위원(FCO)을 모집한다는 목적을 지니고 있다. 

 

이 자리에선 CO와 FCO의 역할, CO제도와 한국 옵토메트리 미래 발전 방안에 대한 다양한 주제발표와 토의가 진행되는 등 국내 안경업계에 CO제도의 도입을 위한 청사진이 제시되었다. 

 

 

대압협, ‘업계 발전 위한 제도’ 강조

현재 일반 안경사들 사이에선 CO제도를 반대하는 기류가 엄존하는 것이 사실이다. 

 

온라인의 한 안경사 커뮤니티 게시판엔 ‘현행 안경사제도가 분명 존재하는데, 별도로 CO를 만든다면 이를 취득하지 못한 일반 안경사와 반목하게 될 우려가 크다. 무엇보다 이미 국가면허증인 안경사를 받았는데, CO를 취득 못하면 단순한 안경팔이로 차별받게 될 것’이라는 등 CO에 반대하는 글이 올라오고 있다. 

 

이에 대해 중앙회의 전인철 교육부회장은 “안경사제도가 1989년에 시행된 후 33년이 됐지만 안경사의 사회적 위치와 법적인 직무 변화는 제자리에 머물러 있다”며 “영국, 필리핀 등은 검안을 주 업무로 하는 검안안경사(Optometrist)로 변화했고, 전문성 확보를 위해 학제도 4년제로 통일화하고 있는데, 우리는 여전히 안경을 만들어서 판매하는 조제가공사(Optician)에 그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CO제도는 안경사의 전문성과 학제의 상향평준화를 통해 안경사란 직업이 사회적으로 선호존경받는 직업이 되기 위한 장기 프로젝트”라고 덧붙였다. 

 

또한 지난 워크숍에 참석했던 한 FCO는 “현재 많은 안경사들은 CO를 단순히 ‘대안협의 돈벌이 수단’으로 폄훼하고 있는데, 실상 CO제도는 우리나라 안경업계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는 가장 적절하고도 확실한 대안”이라며 “많은 안경사들이 중앙회의 참뜻을 이해하고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문의 02)756-1001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숨가쁜 안경원… 하루 평균 568,000원 지출! 66㎡(약 20평) 크기의 안경원에서 원장과 종사 안경사 1인이 실제로 근무한 시간에 맞추어 영업하는 것으로 운영비를 계산할 때 1시간 당 71,689원이 지출되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종사 안경사가 일일 8시간 근무에 주 5일 출근하고, 임대료 400만원에 인테리어와 검안장비 등의 감가상각비 등을 최소 미니멈으로 산정한 결과 1시간 당 71,689원...
  2. 다가스 누진렌즈, 리뉴얼 런칭 대명광학 ‖ 문의 1544-5930 최근 대명광학에서 리뉴얼하여 새롭게 선보인 ‘DAGAS 누진렌즈’는 HD누진렌즈와 DX누진렌즈 등으로 구분되는데 이상적인 맞춤시력을 제공하는 개인맞춤형 프리미엄 렌즈임을 자랑하고 있다.  리뉴얼 런칭을 기념해 지난달 1일부터 4개월간 대리점을 대상으로 50%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전개 중...
  3. 콘택트 거래 안 한다는 당근마켓… ‘글쎄’ 국내 대표적인 중고거래 플랫폼인 당근마켓社가 지난 7일 안전한 중고거래의 환경 조성을 위해 ‘중고거래 금지품목 사전 알림’ 기능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 기능은 판매 금지품목 게시글을 작성했을 시 자동으로 이용자에게 알림을 제공하는 것으로 콘택트렌즈 같은 의료기기나 100만원 이상의 고가 제품, 헌혈증, 코로나 진단키...
  4. 실소연, 백내장 실손보험금 단체 소송 백내장 관련 실손의료보험금 지급의 소송이 곧 시작될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3일 실손보험 소비자권리찾기 시민연대(대표 정경인, 실소연)는 백내장 실손보험금 부지급소송의 참여 의사를 밝힌 1,000여명의 시민과 함께 공동소송을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실소연은 지난 6월 총 10곳의 보험사를 대상으로 백내장 보험금 부지급 관련 ...
  5. 대안협, 전문안경사제도 설명회 개최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김종석)의 전문안경사제도(양성과정)추진TF위원회(위원장 민훈홍 수석부회장•을지대학교 안경광학과 마기중 교수)가 지난 20일 서울교육센터에서 전문안경사 양성과정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는 전문안경사 양성의 필요성과 구체적인 운영방안에 대한 설명에 이어 질의응답하는 시간으로 실시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