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명화와 안경// 유럽 북부 르네상스 미술의 선구자, 얀 반 에이크
  • 다비치안경체인 부회장 박성훈
  • 등록 2022-08-31 16:54:39
  • 수정 2022-09-15 18:50:10

기사수정

[참사위원 요리스 반 데르 펠레와 함께 있는 성모자] 1436년, 그뢰닝엔미술관, 브뤼헤, 벨기에. 이 그림은 브뤼헤의 성직자 요리스 반 데르 펠레(이하 요리스)가 곧 닥칠 자신의 죽음을 앞두고 천국으로 가기 위한 소망으로 궁정화가였던 얀 반 에이크(Jan van eyck, 1395~1441)에게 의뢰한 작품이다. 

 

흰 옷을 입은 성 도나티안 성당의 참사위원인 요리스는 성경을 읽기위해 쓰고 있던 안경을 잠시 벗어둔 채 무릎을 꿇고 성모자를 정중히 알현하고 있다. 

 

지난 3월 15일자에서 언급한대로 안경은 성서를 자주 접하는 수도자나 성직자는 물론 가톨릭 교인들에겐 깊은 신앙심을 나타내는 상징적인 오브제로, 중세 서양 미술작품에 즐겨 사용되었음을 재차 입증하는 작품이다. 

 

15세기 당시 검은 테 안경은 양모산업과 중개무역업으로 유럽지역에서 가장 부유했던 벨기에 플랑드르의 중심도시인 브뤼헤의 귀족들이나 부자 상인들에게 매우 인기 있는 품목이었다고 한다.

 

 

[아르놀피니 부부의 초상화] 오크목재에 유화, 1434년, 내쇼날갤러리, 런던, 영국. 어디선가 한 번 쯤은 봤을 법한 우리에게 매우 낯익은 이 작품은 서양 미술사에서 유화 물감으로 그려진 가장 오래된 작품으로 평가받는 얀 반 에이크의 작품이다. 

 

상업을 목적으로 대서양을 지나 브뤼헤에 와서 살고 있던 이탈리아 루카 출신의 상인 조반니 아르놀피니의 결혼 기념으로 주문을 받은 작품으로, 화면 중앙에 조그맣게 그려진 거울 속에 두 부부의 뒷모습과 함께 화가 자신을 포함한 증인들의 모습까지 그려져 있는 매우 세밀하면서도 사실적인 작품이다. 

 

때문에 당시 플랑드르 지방의 광학기술 수준이 얼마나 앞서 있었는지를 설명하는 수단으로 자주 언급되는 그림이다.

 

 


겐트(벨기에) 성 바봉 대성당, [신비한 어린 양에 대한 경배] 다폭제단화. 이 작품은 그냥 [겐트제단화]라 불리는 12개 패널(다폭)로 구성된 제단화다. 

 

중앙 패널에는 절대자인 하느님이 자리하고 옆에 성모 마리아와 세례 요한이 있으며 양측 가장자리엔 아담과 이브를, 하단 중앙 패널에 예수를 어린 희생양으로 묘사하여 제단에 올려져있다. 

 

이를 경배하러 온 수많은 계층의 사람들을 마치 살아있듯 세밀하게 묘사한 작품으로, 세계의 보물이자 유럽 회회예술의 최고의 걸작으로 간주되는 얀 반 에이크의 작품이다. 

 

이런 유명세에 치여 전부 또는 일부 패널들이 프랑스와 독일, 오스트리아 등지로 팔리고 빼앗기고 숨기고 하다가 1945년에야 비로소 제자리에 돌아와 수차례의 어려운 복원작업을 거쳐 올해 2월부터 [모나리자]처럼 방탄유리 속에 보관, 전시되고 있다. 

 

제2차세계대전 당시 히틀러에 의해 약탈당한 미술품을 되찾는 스토리의 조지 클루니 주연의 영화 ‘모뉴먼트 맨’의 주제이기도 한 작품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끔찍한 성수기 매출… 이젠, 고기능 렌즈로 승부하자! 안경원의 성수기로 알려진 4~5월 매출이 바닥을 헤매고 있다.  3월에 잠시 반짝했던 매출이 4월 들어 한겨울처럼 찬바람이 불고 있는 것.  아무리 국내 경기가 침체된 때문이라지만, 연중 가장 판매가 잘되는 성수기에 매출이 비수기 때처럼 떨어지면서 일선 안경사들의 걱정이 깊어지고 있다.  국회의원 총선거가 끝나면 경기가 회...
  2. 안경에 생명을 불어넣는 안경 피팅⑤ 미국의 나폴리언 힐(Napoleon Hill)은 세계적인 성공학 연구자다.  앤드류 카네기의 유지에 따라 1908년부터 1928년까지 20년에 걸쳐 앤드루 카네기가 건네준 507명의 각계각층의 저명인사들과의 인터뷰와 조사를 거쳐 성공 원리를 정리한 그는 마침내 1928년에 「성공의 법칙(The Law of Success)」을 완성하고, 이후 일반인 대상의 다이제스트판으로 ...
  3. 전국 영화관에 스마트글라스 보급 올해 안에 장애인과 외국인 관광객, 다문화가정 등 영화관람 소외계층을 위해 스마트글라스를 본격 도입할 예정이다.  최근 문화체육관광부 소속의 영화진흥위원회는 ‘2024년 제5차 위원회 정기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확정, 이에 따르면 청각장애인에게 자막이 제공되는 스마트글라스를 제공해 최신 개봉영화를 극장에서 관...
  4. 식약처, 의료제품 분야 허가보고서 발간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가 지난달 30일 2023년 의료제품의 허가•인증•신고 등의 현황을 담은 ‘의약품, 의약외품, 의료기기 허가보고서’를 발간했다.  이에 따르면 2023년 의료기기는 모두 7,065개 품목이 허가•인증•신고됐으며, 콘택트렌즈 관리용품 3건, 안경렌즈 99건 등 안경업계 관련해서는 총 102건이 포함됐...
  5. 신간소개/ 「안경사의 기술」 안경사 생활을 하면서 가끔 답답할 때 펼쳐보면 신통하게 해결책을 제시하고 있는 ‘안경사의 기술’은 30년간 안경원을 성공 경영해온 손재환 원장의 실전적 체험서이다.  안경원 준비부터 고객만족, 검안과 조제, 가공, 피팅까지 안경원의 모든 세세한 부분을 기록한 본서는 안경원 성공 경영의 올바른 길라잡이가 되고 있다. 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