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편리한 콘택트렌즈, 그러나 수돗물은 조심하세요’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10-15 01:31:04

기사수정

콘택트렌즈를 착용한 채 샤워할 경우 영구적인 시력손상을 일으킬 수 있는 박테리아인 가시아메바 감염될 우려가 있어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최근 외신에 따르면 54세의 한 영국 여성은 콘택트렌즈를 착용한 채 샤워를 하다 수돗물의 가시아메바가 왼쪽 눈 각막과 렌즈 사이에 침투해 각막염을 유발, 결국 눈알을 제거하는 안구적출수술을 받았다. 


이 여성은 “수돗물은 깨끗하고 안전하다고 생각해 렌즈를 착용한 채 샤워를 했다”며 “샤워할 때는 렌즈를 반드시 빼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의안을 착용 중인 그녀는 “콘택트렌즈 제조업체들이 수돗물 접촉의 위험성을 포장지 등에 적극적으로 표기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물놀이에도 콘택트렌즈를 제거하고, 렌즈를 세척할 때는 수돗물이 아닌 렌즈전용 세척액으로 헹궈야 한다고 지적했다. 


사진은 가시아메바 감염 진단을 받고 3년이 지난 여성의 눈 상태(좌측)와 의안을 착용 중인 현재 모습.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부산 배경직 부회장 자녀, 포스텍 수석졸업 부산시안경사회(회장 진영일)의 대외협력부회장으로 재임 중인 배경직 부회장의 아들 지용 군[사진](포항공과대학교 전기전자공학부)이 2024년도 포스텍의 학사학위 수여식에서 졸업예정자 중 전체수석으로 졸업하는 영광을 안게 됐다. 오는 2월 2일 거행되는 졸업식에서 전체수석자인 배지용 군에겐 포항제철 회장을 지낸 故박태준 이사장.
  2. 옵틱위클리 창간 14주년 기념
  3. 안경사들, 안경원에 외부자금 유입•인터넷 도입 반대 우리나라 안경사의 대다수가 안경원에 법인화를 통한 외부자금 유입(투자)과 안경류의 온라인 직접 도입 판매에 부정적인 의견을 가진 것으로 조사되었다.  본지가 창간 14주년을 기념해 현직에 근무하는 안경사 31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 안경사의 79.4%가 국내 안경원에 외부자금 유입(투자)을 반대하고, 안경원의 인터넷 ...
  4. 대안협, 보수교육 미필자의 안경원 개설 불가 추진 (사)대한안경사협회가 앞으로 안경원을 개설할 때 보수교육 이수증을 첨부해야 개설할 수 있는 개정안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은 지난 25일 개최된 서울시안경사회의 정기총회에 참석한 중앙회 김종석 협회장이 축사 중에 밝혔다. 이날 김 협회장은 “우리 협회는 보수교육을 받지 않은 안경사는 안경원 개설을 하지 못하게 ...
  5. 옵틱위클리 창간 14주년 축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