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경원 경쟁력, 이제 렌즈히어가 맡습니다!”
  • 김보라 기자
  • 등록 2022-12-15 18:26:24

기사수정
  • 국내 최초로 안경원과 소비자를 잇는 어플리케이션 개발 출시
  • 최진욱 대표 “향후 안경렌즈까지 사업 확장할 터”

콘택트렌즈에 첨단을 입힌 렌즈히어 최진욱 대표

 

그는 콘택트렌즈 유통의 달인으로 최근 안경원과 소비자를 잇는 어플리케이션을 개발출시하며 제휴 안경원을 즐겁게 만들고 있다

 

안경원은 손해 볼 것이 하나 없이 수익만 올려준다는 그의 이야기

 

그가 2년여의 산고(産苦끝에 개발한 어플은 침체된 안경원을 살려내는 첨단 마케팅이 들어 있다고 강조한다.

 

 

렌즈히어 최진욱 대표 반갑습니다우선 렌즈히어를 소개해 주시죠.

“‘렌즈히어는 배달의 민족과 유사한 콘셉트를 가진 어플입니다렌즈히어는 안경원과 소비자를 잇는 회사로 다양한 일회용 콘택트렌즈의 제품과 가격을 카테고리화 시켰습니다소비자 마케팅은 App과 휴대폰에 익숙한 MZ세대와 20~40대 세대를 대상으로 온라인을 통해 홍보하고콘택트렌즈의 궁금증에 관해 서로 소통하고 있습니다.”

 

안경업계에 처음 등장한 플랫폼이어서 거부반응을 보이는 안경사도 있을 텐데요렌즈히어의 어떤 점이 안경원에 도움이 될 수 있을까요.

일부 안경사들께서 오해를 하시지만시간이 조금 지나면 대부분 저희 시스템을 이해하십니다어떻게하면 MZ세대와 20대들에게 수많은 제품과 가격을 빠른 시간 안에 알릴 수 있을까그리고 할인전문 안경원과의 경쟁에서 어떻게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까를 고민하다가 어플을 개발하고 렌즈히어를 설립했습니다안경원에 렌즈히어는 최고의 선택입니다.”

 

 

최 대표 제휴 안경원마다 크게 만족

자신감이 넘치는데올해 4월 런칭한 렌즈히어의 지금까지 성과는 어떤가요.

“5~6개월 사이에 300곳의 안경원이 제휴할 정도로 성과가 좋습니다단기간에 300여 안경원과 제휴하는 것이 결코 쉽지 않은데렌즈히어를 믿고 가맹해 주셨다는 것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그리고 저희는 카카오톡네이버 등에 메인광고를 할 수 있다는 큰 장점도 지니고 있는데오는 12월 중 카카오톡을 통한 광고가 카카오톡 최고 상단에 올라 노출될 것입니다앞으로도 이 같은 소비자 메인광고를 수시로 진행함으로써 가맹 안경원의 홍보에 최선을 다할 계획입니다안경원 입장에서는 제휴를 거부할 이유가 없을겁니다.”

 

제휴한 안경사들의 만족도는 어떤가요.

지금의 안경원 원장님들은 누구나 수익 창출은 물론 타 안경원과 경쟁력까지 갖춰야 되는 압박감에 시달리고 계십니다렌즈히어는 안경원과 소비자를 직접 연결하는 국내 최초의 앱이란 점에서 이 두 가지즉 수익 창출과 경쟁력 모두 가능해 많은 제휴 원장님들께서 만족하고 계십니다.”

 

렌즈히어의 향후 발전방향은 무엇인가요.

자사는 현재 일회용 콘택트렌즈만 서비스하고 있는데취급품목을 더욱 확장시켜 앞으로 누진렌즈를 비롯한 안경렌즈그리고 나아가 프랜차이즈도 런칭 준비 중입니다앞으로 다양한 방향에서 안경원과 소비자를 끈끈하게 연결할 예정이오니 많은 기대와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안경사에게 전달하고픈 말이 많겠습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새로운 것을 받아들이고변화에 적응해야 살아남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그런 의미에서 소비자를 연결해 안경원을 튼튼하게 만드는 렌즈히어에 동참을 부탁드립니다그리고 어려운 경기 속에서 전국의 5만여 대한민국 안경사들에게 뜨거운 응원을 보냅니다감사합니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부산 배경직 부회장 자녀, 포스텍 수석졸업 부산시안경사회(회장 진영일)의 대외협력부회장으로 재임 중인 배경직 부회장의 아들 지용 군[사진](포항공과대학교 전기전자공학부)이 2024년도 포스텍의 학사학위 수여식에서 졸업예정자 중 전체수석으로 졸업하는 영광을 안게 됐다. 오는 2월 2일 거행되는 졸업식에서 전체수석자인 배지용 군에겐 포항제철 회장을 지낸 故박태준 이사장.
  2. 옵틱위클리 창간 14주년 기념
  3. 안경사들, 안경원에 외부자금 유입•인터넷 도입 반대 우리나라 안경사의 대다수가 안경원에 법인화를 통한 외부자금 유입(투자)과 안경류의 온라인 직접 도입 판매에 부정적인 의견을 가진 것으로 조사되었다.  본지가 창간 14주년을 기념해 현직에 근무하는 안경사 31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 안경사의 79.4%가 국내 안경원에 외부자금 유입(투자)을 반대하고, 안경원의 인터넷 ...
  4. 대안협, 보수교육 미필자의 안경원 개설 불가 추진 (사)대한안경사협회가 앞으로 안경원을 개설할 때 보수교육 이수증을 첨부해야 개설할 수 있는 개정안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은 지난 25일 개최된 서울시안경사회의 정기총회에 참석한 중앙회 김종석 협회장이 축사 중에 밝혔다. 이날 김 협회장은 “우리 협회는 보수교육을 받지 않은 안경사는 안경원 개설을 하지 못하게 ...
  5. 옵틱위클리 창간 14주년 축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