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현명한 소비자, 신뢰성 보증 브랜드만이 생존
  • 김보라 기자
  • 등록 2023-01-31 19:34:23

기사수정
  • 평균 실종, 양극화 심화… 스마트 컨슈머에 대응 시급

2023년의 주요 키워드 중 하나는 ‘평균 실종’으로, 코로나의 위기 속에서 평범한 것들은 주목받지 못하는 사회가 되어 갈수록 양극화가 심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거세지고 있다. 

 

고가와 저가 정책으로만 살아남게 되는 경제전반에 걸친 단극화 또한 꾸준히 증가할 것이고, 이는 안경업계에도 동일하게 반영되고 있다. 

 

일례로 많은 누진다초점렌즈는 권장소비자가격이 100만원을 훌쩍 넘고 있지만 일부 안경체인의 경우 이 보다 훨씬 저렴한 솔루션으로 시장의 주목을 끌고 있다. 

 

많은 소비자는 더욱 스마트한 소비를 추구하고 있고 이는 젊은 연령대인 2~30대 고객들일수록 더욱 심화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 

 

안경업계의 한 관계자는 “이는 어떤 제품이 어디에서 생산되었는지, 얼마에 구매하면 합리적인지 등의 정보를 습득하고 나서 안경원을 방문하는 스마트 컨슈머로 나타나고 있다”며 “이러한 소비 형태는 올해의 주요 키워드가 될 것으로 보이고 결론적으로 똑똑한 소비자에 제대로 대처하는 브랜드만이 선택을 받을 것”이란 뜻을 밝혔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코로나 백신 접종하면 포도막염 재발한다? 예전에 포도막염을 앓았던 환자의 경우 코로나19 예방접종하면 포도막염이 재발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확인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최근 한양대학교 의대 안과연구실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질병관리청 데이터베이스에서 과거 포도막염 병력을 가진 환자 중 코로나19 예방접종을 받은 473,934명을 추적 관찰한 결과 최대 16.8%...
  2. 안경 서비스가 세계 최고인 국가는 ‘대한민국’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번쯤 반드시 찾아야할 명소로 유명한 대한민국 안경원.  국내 안경원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은 하나 같이 한국 안경원의 무료 시력검사와 정밀 처방과 조제, 또 전문적인 안경피팅을 제공하면서도 최저가격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특히 외국인 관광객들은 시력검사부터 안경 착용까...
  3. 건강보험 보장률 전년보다 소폭 상승 2022년도 건강보험 보장률이 전년도보다 소폭 상승한 65.7%로 나타났다. 지난 17일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발표한 ‘2022년도 건강보험환자 진료비 실태조사’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의원을 중심으로 비급여 본인 부담률이 하락하면서 2022년도 건강보험 보장률이 전년보다 1.2%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법정 본인부담률은 19.7%로...
  4. 어린이 물안경 해외직구 못하나? 정부가 국가인증통합마크(KC)를 받지 못한 제품의 해외 직접구매를 금지하겠다는 방침을 사흘 만에 철회했다.  이에 따라 정부가 해외 직구품목에서 제외했던 KC인증을 받지 못한 어린이용 안경테와 선글라스, 어린이용 물안경 등 어린이제품법에서 규제하는 34개 품목을 종전처럼 해외직구에서 구입할 수 있게 됐다.  정부는 지난 16...
  5. 대안협, 협회장 공약 차질 없이 추진 ㈔대한안경사협회(협회장 허봉현[사진])의 제22대 집행부가 출범과 함께 협회장 직선제 선출, 회원소통 강화 등 협회장 공약사항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협회장 직선제 선출 문제는 지난 9일 제1차 직선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이효재)를 개최해 제반 사항을 검토한 후 관련 설문조사를 지난 29일까지 진행했다.  또한 대안협은 회원 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