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백내장 수술의 감초 ‘노안수술’… ‘이제 보험 혜택 없다’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4-02-15 17:30:29
  • 수정 2024-02-15 17:52:48

기사수정
  • 복지부, 국민건강보험 2차 종합계획서서 ‘보험 제외’ 확정 발표
  • 안과의사회 반발

보건복지부가 지난 4일 공개한 ‘제2차 국민건강보험 종합계획’보도자료의 일부.보건복지부가 지난 4일 의료 남용의 억제를 통해 국민건강보험 재정을 아끼겠다는 내용의 ‘제2차 국민건강보험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2차 종합계획은 구체적으로 병원 등 의료기관을 이용한 횟수 등을 기준으로 일정 금액을 돌려받는 ‘건강 바우처’의 실현으로, ‘분기별 의료기관 이용이 1회 미만’일 경우 연간 최대 12만원을 돌려받을 수 있다. 

 

이와 반대로 의료기관 이용이 연간 365회를 넘으면 환자의 본인 부담률을 현재 20% 수준에서 90%로 높인다는 방침으로서 우선 20~34세를 대상으로 시범 도입한 후 이를 전 연령으로 확대할 계획을 밝혔다. 

 

더욱이 복지부는 이번 2차 종합계획에서 ‘비급여 과잉 진료’의 억제를 위해 급여 항목인 물리치료를 하면서 비급여인 도수치료를, 백내장 수술을 하면서 비급여인 노안 다초점렌즈 수술이 함께 진행되는 사례는 건보 혜택에서 제외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복지부는 이 같은 혼합진료의 대표 질환으로 백내장을 지목하며 ‘다초점렌즈 삽입수술을 받으려는 고령층은 백내장 진단부터 받아야 하는데, 치료가 필요하지 않을 정도의 경증임에도 백내장 수술을 받을 때 다초점렌즈를 삽입하는 사례가 많아 결국 백내장 치료에 들어가는 건보 진료비의 증가로 재정 낭비가 발생한다’고 설명했다. 

 

복지부의 박민수 제2차관은 “우리 부는 2차 종합계획을 통해 꼭 필요한 의료는 더욱 튼튼하고 합리적으로 가격을 조정해 의료 공급을 정상화하되 불필요한 의료쇼핑 등 의료 남용은 줄일 방침”이라고 말했다. 

 

결국 이번 복지부의 2차 종합계획에 따라 그동안 일부 안과에서 무분별하게 시행되던 백내장 수술 시 다초점렌즈 삽입술의 끼워 팔기가 한풀 꺾일 것으로 전망되어서 그만큼 안경원의 누진렌즈의 판매율이 다소 상승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비급여 수술 많은 안과의사 연 4억원 소득

그러나 대한안과의사회는 지난 5일 복지부의 이번 발표에 대해 ‘백내장 수술 관련 혼합진료 금지정책은 국민 반대에 직면할 것’이라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안과의사회는 성명서에서 ‘백내장 관련 건보 진료비의 증가는 인구 노령화와 삶의 질 향상에 대한 요구 등으로 백내장 수술이 늘어난 결과로써 실손보험 문제는 보험지급 설계를 잘못한 손해보험사와 위법한 보험설계사-브로커의 귀책 사유가 대부분’이라 지적하며 ‘복지부는 왜곡된 잣대로 그 책임을 의사의 과잉진료 때문으로 매도하고, 만일 이 정책이 실제 시행될 경우 대다수 국민의 강력한 반대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4일 국민건강보험노동조합 정책연구원의 ‘혼합진료 금지를 통한 실질의료비 절감방안’보고서에 따르면, 비급여율이 높은 진료과목의 의사 중 안과의사의 연간소득이 3억 8천 918만원에 달해 다른 전공의 과목과 비교했을 때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나 결국 백내장+다초점렌즈 삽입수술이 안과의사의 주요 돈벌이로 확인됐다. 

 

따라서 건보 재정을 어렵게 만든 원인이 의사들의 주장과 달리 손해보험사의 잘못이 아닌 자신의 밥그릇을 위한 이기심에서 비롯됐음을 시사하고 있다. 

문의 044)202-2702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업그레이드된 조절력보완 렌즈 ‘스마트 브이’ 데코비젼 ‖ 문의 02)335-7077과도한 스마트 기기 사용으로 눈의 피로가 가중된 현대인을 위한 스마트 브이 렌즈는 좀 더 선명한 근용 시야와 주변시야를 제공할 수 있다는 확고한 장점을 지니고 있다.  근거리 주시 시 눈의 긴장을 완화시켜주는 수직 파워 특수 설계로 근용 시야를 보다 편안하게 만들며 자유로운 시선 이동이 가능하다는 ...
  2. 으뜸50안경, 가맹점 2곳 동시 개원 ㈜으뜸50안경(대표 정영길)의 새로운 가맹점 2곳이 동시 오픈하며 불황에도 꺾이지 않는 활발한 가맹률을 과시하고 있다.  지난 22일 개원한 용인명지대점은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의 1층에 위치한 79㎡(약 24평)의 안경원으로, 인근에 대단위 아파트와 상업시설이 적절히 혼재돼 있고 에버라인 명지대역과 명지대 캠퍼스, 롯데마트 등이 위...
  3. 아세테이트 뿔테 전문브랜드 ‘두어스’ 팬텀옵티칼 ‖ 문의 053)354-1945유니크한 디자인과 컬러감을 바탕으로 탄생한 뿔테 전문브랜드 두어스.  편안한 착용감과 강력한 내구성, 그리고 컬러와 볼륨에서 나오는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두어스는 아세테이트 소재의 투박해 보이지만 곡선 하나하나의 개성과 풍부한 컬러감으로 디자인돼 본인의 개성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으며 선...
  4. 피팅 전문과 위탁경영의 조화 아이데코안경체인 ‖ 문의 1811-7576피팅 전문과 100% 위탁경영이란 혁신적인 시스템이 조화된 아이데코 안경원은 ‘안경업계에서 믿을 수 있는 해결책’으로 적잖은 유명세를 얻고 있다.  최상의 피팅을 통해 방문하는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고, 안경사 스스로의 개성대로 안경원 운영이 가능한 방식을 선보여 안경사와 고객 모두에...
  5. 백내장 의료 위반한 병원장 또 적발 백내장 환자의 알선 대가를 둘러싼 안과병원의 불법행위가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 12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단독 박소정 판사는 의료법 위반혐의로 기소된 서울 강남의 모 안과병원 원장 A씨와 총괄이사 B씨에게 각각 징역 1년과 벌금 1,000만원, 이들과 함께 기소된 환자 알선브로커 C씨에게는 징역 1년 6개월과 추징금 1,690여만원, 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