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세계 검안장비 시장 쑥쑥 큰다’
  • 허정민 기자
  • 등록 2022-08-16 15:34:02
  • 수정 2022-08-16 21:52:19

기사수정
  • 美 CMI, 2030년까지 연평균 5.8% 성장 예측
  • 시력 유병률 증가로 성장 전망

글로벌시장조사기관(Coherent Market Insights, CMI)의 자료에 따르면, 전 세계 검안장비 시장규모는 올해 40억 6210만달러(약 5조 3,266억원)로 추산되고, 오는 2030년까지 매년 5.8%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이 같은 전망은 시력장애의 유병률 증가에 따른 것으로 지난해 NVISION社가 발표한 자료 결과, 미국에서만 40세 이상 성인의 약 1,200만명이 시력장애를 겪고 있으며, 이중 약 100만명이 매년 실명하고 있다. 

 

CMI의 관계자는 “제품 유형 중에서 망막 내시경 부문은 원시, 근시, 노안 및 난시와 특히 노인인구의 증가 등으로 큰 성장을 이룰 것이 확실시 된다”며 “안경원과 안과 클리닉 등은 이 기간 동안 지배적인 위치를 유지할 수 있을 것”이라 전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가수 영탁, ‘플라스타’ 골랐다 ㈜휴브아이웨어(대표 황윤기)에서 최근 트롯계의 왕자로 불리는 가수 영탁 씨에게 Pla_sta 안경을 협찬했다.  최근 영탁 씨가 채널A의 간판 뉴스 프로그램인 뉴스A의 오픈 인터뷰에서 플라스타 PS404 Col.61 컬렉션을 착용한 모습을 선보여 큰 주목을 받았다.  안경과 재킷 컬러를 조화시킨 패션 센스를 보여준 영탁 씨가 이날 착용한 PS404 ...
  2. 월 매출 2억 안팎 올리는 안경원들… 비결은? 한국의 유통시장은 세계적인 유통기업 월마트가 쫓겨날 만큼 생존경쟁이 치열한 정글 같은 곳이다.  더구나 국내 유통업은 소비자의 구매 패턴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급격히 변하면서 경쟁이 더욱 더 치열해졌다.  전 세계 500대 주요기업 중 350개 기업이 망하는 치열한 경쟁의 틈바구니에서 국내 자영업자들이 한치 앞을 내다...
  3. 블루세이프 울트라, 안경시장서 인기 대명광학㈜(대표 정병헌)에서 지난 4월초 런칭한 ‘블루세이프 울트라 여벌렌즈’가 안경원의 대표 청광차단 기능렌즈로 주목을 받고 있다.  블루라이트를 무려 54% 이상 차단하는 블루세이프 울트라는 UV와 블루라이트의 차단은 물론 일반적인 투명렌즈와 비슷한 투과율로 이질감이 전혀 없어 소비시장에서 커다란 만족도를 얻고 ...
  4. 의기총, 경기 곤지암서 워크숍 ㈔대한안경사협회의 김종석 협회장과 신영일 수석부회장이 대한의료기사단체총연합회(총회장 황윤숙)에서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곤지암 리조트에서 주최한 ‘2023년 의기총 워크숍’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선 최근 보건의료계의 갈등과 직역 간 대립적 환경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있었으며, 각 단체의 업권 관련 발표 및 협...
  5. ‘블루라이트 차단렌즈’가 효과 없다? 국내 안경업계가 ‘블루라이트 차단안경의 효과를 기대할 수 없다’는 외신보도로 충격에 휩싸였다.  지난 18일 영국 런던시티대•모나시대 의대•호주 멜버른대 공동연구팀이 의학 및 생명과학 분야의 국제학술지 「체계적 문헌검토 데이터베이스」에 발표한 ‘성인의 시력, 수면 및 황반 건강을 위한 블루라이트 차단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